2024.06.13 (목)

  • 맑음동두천 23.1℃
  • 구름조금강릉 23.5℃
  • 맑음서울 25.6℃
  • 맑음대전 24.8℃
  • 맑음대구 26.0℃
  • 맑음울산 22.1℃
  • 맑음광주 25.3℃
  • 맑음부산 23.3℃
  • 맑음고창 21.1℃
  • 맑음제주 22.9℃
  • 맑음강화 19.8℃
  • 맑음보은 22.3℃
  • 맑음금산 22.8℃
  • 맑음강진군 22.6℃
  • 맑음경주시 23.2℃
  • 맑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주요기사



광주시 기후 위기 대응 이끌 민관 공동위원회 출범

[광주시 기후 위기 대응위원회]

 

광주 기후 위기 대응과 탄소중립 정책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민관 공동 위원회가 출범했다.

 

광주시 기후 위기 대응위원회는 17일 광주시청 중회의실에서 출범식을 하고 공식 활동에 들어갔다.

 

위원회는 기후 위기 대응 정책 기본 방향, 탄소중립 비전, 감축 목표, 행정 계획 등을 설정하고 심의한다.

 

자원순환, 저탄소 녹색성장, 도시재생, 기후 등 분야에서 활동하는 민간위원 41명을 포함해 모두 50명으로 구성됐다.

 

공동 위원장은 당연직인 강기정 광주시장과 최도성 광주지속가능발전협의회 상임회장이 맡고 부위원장으로는 황태연 조선 교수가 선출됐다.

 

광주시는 이날 지역 대표기업인 삼성전자, 기아, 광주은행과 '광주 2045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도 했다.

 

삼성전자는 RE100(재생에너지 100%) 이행, 탄소 포집 기술 적용, 기후변화 취약계층 지원에 힘쓰기로 했다.

 

기아는 기후변화대응 신기술 개발과 친환경 차 전환 등에 나서고 광주은행은 온실가스 감축 시민 실천 사업을 지원하기로 했다.

 

삼성전자와 기아는 기후변화 취약계층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인덕션, 인덕션용 조리용품 등을 지원하기로 했으며 광주은행은 시가 추진하는 '온도 낮추기 우수아파트 조성사업' 참여 아파트에 우대금리(0.3%)를 제공한다.

배너
배너

최신기사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