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8.9℃
  • 흐림강릉 2.9℃
  • 구름많음서울 8.4℃
  • 구름조금대전 8.4℃
  • 흐림대구 8.8℃
  • 구름많음울산 5.6℃
  • 구름조금광주 10.7℃
  • 구름많음부산 11.3℃
  • 구름조금고창 8.3℃
  • 맑음제주 10.0℃
  • 구름많음강화 7.3℃
  • 흐림보은 7.1℃
  • 구름많음금산 8.3℃
  • 맑음강진군 10.8℃
  • 구름많음경주시 7.8℃
  • 구름많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문화

주요기사



'미스터트롯2' 24.0%로 종영…우승은 안성훈

TV조선 '미스터트롯2' (사진=조선)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터트롯2'가 24%대 시청률로 막을 내렸다.

 

1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30분 방송된 '미스터트롯2' 최종회 시청률은 24.0%로 집계됐다. 자체 최고 시청률이다.

 

생방송으로 진행된 최종회에서는 진(眞)의 자리에 오르기 위한 결승 진출자 7인이 인생곡을 걸고 펼치는 치열한 경쟁이 담겼다.

 

진의 왕관은 패티김의 '그대 내 친구여'를 열창한 안성훈이 차지했다.

안성훈은 마스터 총점 1천288점, 온라인 응원 투표 700점, 실시간 문자 투표 1천500점, 총 3천488점을 기록했다.

 

그는 "제가 가진 작은 재능으로 때로는 위로가, 때로는 행복이 되는 가수가 되도록 평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선의 박지현은 나훈아의 '잡초'로 총 2천928.81점, 미의 진해성은 이정옥의 '숨어우는 바람소리'로 총 2천777.72점을 받았다.

 

'미스터트롯2'는 TV조선이 '미스트롯1·2'와 '미스터트롯1'에 이어 네 번째로 선보인 프로젝트인 만큼 팬층이 탄탄했다.

 

다만, 비슷한 시기 MBN에서 방송된 '불타는 트롯맨'과 정면 대결하게 되면서 이전만큼의 인기를 끌지는 못했다. '불타는 트롯맨'은 TV조선에서 '미스트롯', '미스터트롯'을 만든 서혜진 PD가 퇴사 후 독립 제작사를 차려 만든 프로그램이다.

배너
배너

최신기사

더보기


배너